Cordelia Oh

안녕하세요.

Oh, Cordelia.jpg저는 현재 Saint Kentigern College year 11에 다니고 있는 유학생입니다. Saint Kentigern College 는 저에게 있어서 가장 행복한 순간 중에 하나라서 어디서부터 이야기를 시작해야 할지 잘 모르겠습니다. 우선 제 소개부터 하자면, 제 이름은 오도경이고, 저는 올해 year 11이 되어서 senior school에서 공부하는 중 입니다. 저는 약 7년 전에 학업을 위해서 뉴질랜드에 처음 왔습니다. 아직도 초등학교를 갔던 첫날이 생생하게 기억나네요. 생전 보지도 못했던 외국인들과 한국과는 다른 환경 때문에 적응하기 힘들었지만, 몇달이 지나니 금방 익숙해지고 학교 생활이 재밌어지기 시작했었습니다.

저는 2011, 작년에 year 10 학생으로 처음 Saint Kentigern College 를 다니게 되었습니다. 그 전에는 다른 사립 학교 를 다녔었지만, 저는 미국 대학을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에 IB Diploma Programme 을 하기 위해서 학교를 옮겼습니다. 올해는 NCEA Programme 을 하면서 영어, 수학, 과학, 생물학, 경제학 그리고 스페인어를 공부하고 있습니다.

Saint Kentigern College 에 계시는 선생님들은 정말 가족처럼 대해주시고, 수업 방식도 굉장히 만족스럽습니다. 저는 특히tutor class 를 항상 편안하게 만들어 주시고, 제 학교 생활이 괜찮은지를 매번 물어봐 주시고, 걱정해 주시는 제 담임선생님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제 international counsellor 이자 제 생물학 선생님이기도 하신 Mrs Kirkman 께도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선생님들은 초기에 학교생활에 적응하는데에 많은 힘이 되어주시고, 진로 고민도 함께 해주셨습니다.

Saint Kentigern College 는 모든 학생들에게 똑같은 기회를 부여합니다. 학업, 예체능 등 모든 분야에서 성취할 수 있는 기회가 많을 뿐 아니라, 각 분야에 계신 선생님들께서도 많은 도움을 주십니다. 특히 근무하시는 모든 선생님들은 뉴질랜드 내에서 최고라 할 수 있을 만큼 좋은 경력을 가지고 계신 분들이십니다. 저는 우수한 학업 성적을 유지해 나가고 있을 뿐만 아니라, 학교 내에서 참여 할 수 있는 여러 활동들, 예를 들어 테니스, 토론, 음악 (Concert Band, Woodwind Ensemble) 그리고 Duke of Edinburgh Silver Award를 하고 있습니다. 이런 많은 활동들은 할 수 있는 기회가 있는 학교는 뉴질랜드에서 몇 안 될거라고 생각합니다.

Saint Kentigern College 는 지금까지 제가 경험한 가장 행복한 시간들이라고 생각하고 언제까지나 잊지 못 할 억이 될 것 같습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My Life at Saint Kentigern College

Hi everyone. I am a Year 11 international student at Saint Kentigern College. I don’t exactly know where I’m meant to begin my story because Saint Kentigern College has truly been one of the best times of my life and it would take me too long to explain every bit of it. I guess I’ll start by introducing myself. I’m Cordelia and I’m from South Korea. I came to New Zealand exactly 7 years ago for educational purposes. Living in New Zealand has been a completely new experience for me and I can still remember my first day at primary school, scared by a group of New Zealanders with actual blonde hair and blue eyes!

Even though the first few months of settling down seemed tough, I have been absolutely enjoying my school life ever since then. I moved into Saint Kentigern College last year, in 2011, as a year 10 student. I moved from my old school mainly in order to get enrolled in the IB Diploma programme, starting from Year 12. I am currently doing NCEA Level 1, studying a range of different subjects, including English, Mathematics, Science with Chemistry, Biology, Economics and Spanish.

The teachers at Saint Kentigern College are truly the most honourable teachers you could ever find. I would like to say a big thank you to my tutor Ms Coulter, who has been an amazing tutor, always checking up on me and seeing if everything is going alright and making my tutor group feel like home. Also, I would like to thank Mrs Kirkman, my international counselor and my biology teacher. Without her, I would not have been able to get through all the difficult part of settling down at a new school.

Saint Kentigern College provides a range of opportunities for all boys and girls, whether it’s about sports, academic careers, the arts or the cultural parts. As well as going through a successful academic career, I have been trying to get involved in various areas around the school, including sports such as tennis, debating, music (Concert Band, Woodwind Ensemble) and the Duke of Edinburgh Silver Award. I would never have been able to imagine participating in all these activities in other schools.

Saint Kentigern College has been an utterly amazing part of my life; one I will never forget.